믹타 회원국, 호주 산불 피해 위로 성명 발표
상태바
믹타 회원국, 호주 산불 피해 위로 성명 발표
  • 다니엘김 기자 glb@globalpost.co.kr
  • 승인 2020.01.10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포스트 다니엘김 기자] 우리나라, 멕시코, 인도네시아, 터키 등 믹타 회원국 외교장관들은 호주에서 발생한 산불 피해를 위로하는 공동성명을 1.10.(금) 발표했다.

 믹타(MIKTA): 멕시코, 인도네시아, 한국, 터키, 호주로 구성된 중견국 협의체로 2013.9월 제68차 유엔총회 계기 출범했다.
 
믹타 외교장관들은 공동성명에서 호주에서 발생한 산불로 인해 인명 손실을 포함한 대규모 피해가 발생한 점을 안타깝게 생각하며, 산불이 신속히 진압되기를 바라는 한편, 호주 정부와 국민들이 이번 산불을 극복해나감에 있어 믹타 차원의 연대를 표명했다.
 
우리나라의 제안으로 채택된 이번 공동성명은 올해 2월 우리나라의 믹타 의장국 수임을 앞두고, 믹타 차원의 협력을 재확인하는 계기가 된 것으로 평가된다.

믹타는 출범 이래 회원국 간 1년 주기로 의장국을 수임해왔으며(멕시코→한국→호주→터키→인도네시아 순), 우리나라는 2020.2월 제7대 의장국 수임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교촌치킨, 순살 2종 출시 기념 이벤트 진행
  •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CES 2020에서 새해 첫 현장경영
  • SK스토아, ‘SBS 픽’ 통해 인기드라마 ‘스토브리그’ 굿즈 판매
  • 한샘, 신년맞이 서재가구 특가 이벤트
  • 페루관광청, 페루의 숨겨진 무지개산 ‘팔코요’ 소개
  • LG유플러스, 구글과 AR콘텐츠 공동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