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홈쇼핑 6개사, 코로나19로 판로 막힌 지역 농수산물 판로확대 위해 5~6월  특별 방송  
상태바
 TV홈쇼핑 6개사, 코로나19로 판로 막힌 지역 농수산물 판로확대 위해 5~6월  특별 방송  
  • 조은주 glb@globalpost.co.kr
  • 승인 2020.05.21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홈쇼핑 6개사,코로나19로 판로 막힌 지역 농수산물 소비촉진에 앞장
5~6월, 無수수료 또는 평균수수료율의 절반 이하로 총 54회 편성‧방송 -

[글로벌포스트 조은주기자] 한국TV홈쇼핑협회(회장 조순용) 6개 회원사(GS, CJ, 현대, 롯데, NS, 홈앤)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수산물의 판로확대를 위해 5~6월 총 54회의 판매방송을 한다. 홈쇼핑사별로 3~31회 편성‧방송에 나서며, 사별로 10월까지 추가 편성을 위해 20여 업체와 협의 중이다. (5/21 기준, 15회 방송 완료)

방송 대상은 충남, 경남, 전남, 해양수산부가 추천했거나, TV홈쇼핑협회가 진행해왔던 지역입점설명회 또는 각 홈쇼핑사가 발굴한 강원, 경북, 전북, 충북 등 8개 광역지자체의 업체중에서 선정했다. 

총 34개 업체가, 지역별로는 전남 18회, 충남 15회, 강원 8회, 타 지자체가 각 2회 이상의 방송 기회를 갖게 됐다. 평소 홈쇼핑 방송에서 접하기 어려웠던 갓김치, 청국장, 시래기, 젓갈류, 조개류, 해조류 등을 선보인다. 물량 부족 등의 이유로 홈쇼핑 방송이 어려운 업체는 인터넷몰에 입점한 경우도 있다.

긴급 편성‧방송을 위해 일반적인 홈쇼핑 입점 때 거쳐야 하는 문턱을 대폭 낮췄다. 각 사별로 운영하는 ‘사회적기여 방송’ 제도를 통해 협력업체사 부담하는 수수료가 전혀 없거나 배송비, 카드수수료 등 기본비용만 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기본비용만 내는 경우 업계 평균수수료율의 절반 이하 수준이다. 
 
조순용 TV홈쇼핑협회장은 “TV홈쇼핑은 고객과 직접 접촉하지 않고도 많은 물량을 전국 각지에 골고루 전파할 수 있는 유통‧방송플랫폼이라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며 “이번과 같은 국가적 위기 상황에서 산업의 존재가치를 보여줄 수 있도록 업계가 합심하여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삼성전자, PC 신제품 '갤럭시 북 플렉스 알파' 출시
  • 버거킹 햄버거 구독서비스 …월 4700원에 킹치킨 버거 4개 제공
  •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동부지부 제로페이로 건강검진 및 예방접종 등 검진비용 결제 
  • “혼자 즐겨요~” ’1인용 피자’ 브랜드 창업 열풍
  •  KST모빌리티 ‘마카롱택시’, ‘탈 때마다 천원 할인’ 
  • [코로나로 직격탄 맞은 해외산업 전망] 연해주 관광산업 재개되나